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3-03-24 14:55:38
기사수정

▲ 자료 출처: 부산시(2023.3.24.)


뉴스부산=부산시는 ‘2023 코리아 내셔널 바리스타 챔피언십’(이하 KNBC)이 4월 23일~25일 3일간, 벡스코 컨벤션홀 그랜드볼룸에서 비수도권 최초로 개최된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11월 지역 커피산업 육성을 위해 부산시와 ‘스페셜티 커피협회(이하 SCA, Specialty Coffee Association)’ 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이후, ‘스페셜티 커피협회 한국챕터(SCA한국챕터)’와의 업무 협의를 거쳤다.


SCA에서 주최하는 ‘월드 커피 챔피언십(WCC)’에 참가할 한국 대표를 선발하는 ‘코리아 커피 챔피언십(KCC)’은 총 6가지 종목으로 구성되며, KNBC는 에스프레소 머신을 이용하여 총 12잔의 음료 제조를 15분 동안 시연하는 종목이다. 2023 KNBC 우승자는 올해 6월 그리스 아테네에서 개최되는 ‘월드 바리스타 챔피언십(WBC)’에 한국 대표로 출전한다.


이번 대회에는 SCA한국챕터의 스페셜티 커피 전문행사인 ‘스카마켓(SCA Market)’과 함께 열려 ‘커피도시 부산’의 뜨거운 열기를 보여 줄 것으로 기대된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커피 분야의 많은 대회가 있지만, 그중 가장 권위 있고 관심을 많이 받는 대회인 ‘월드 바리스타 챔피언십(WBC)’ 한국 대표 선발전인‘2023 KNBC’를 비수도권 최초로 부산에서 개최하게 되어 매우 뜻깊다고 말하고, 이번 대회로 커피도시를 지향하는 부산의 위상이 한층 높아지게 되었으며 부산이 커피 문화도시, 커피산업 중심도시로 성장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뉴스부산 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화디자인
최근 1달, 많이 본 기사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