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4-05-30 09:55:42
기사수정

▲ 5월 28일 윤석열 대통령은 청와대 만찬장에서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흐얀(Mohamed bin Zayed Al Nahyan)」 아랍에미리트연합국(UAE) 대통령과 친교만찬을 하며 양국 간 우애와 협력을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사진=대통령실


뉴스부산=윤석열 대통령 부부는 지난 28일 서울 창덕궁에서 29알까지 이틀간의 일정으로 국빈 방한한 아랍에미리트연합국(UAE)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흐얀(Mohamed bin Zayed Al Nahyan)」 대통령과 함께 첫 친교 일정을 가졌다고 대통령실이 밝혔다.


이번 국빈 방한은 2022년 5월 모하메드 대통령의 취임 이후 첫 방한으로이며, UAE 현직 대통령의 최초 국빈 방한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 5월 29일 윤석열 대통령 부부는 관저에서 국빈 방한 중인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흐얀(Mohamed bin Zayed Al Nahyan)」 아랍에미리트연합국(UAE) 대통령과 차담을 가졌다. 사진=대통령실


양 정상은 첫 친교 일정으로 창덕궁 후원을 방문했다. 윤 대통령과 모하메드 대통령은 차담 전 창덕궁 후원의 중심 정원인 부용지 일대를 함께 산책하며 한국 문화 등 다양한 화제를 주제로 대화를 나누며 친교를 다졌다.


이어서 양 정상은 환영의 의미를 담은 '학연화대무(鶴蓮花臺舞)'를 관람했습니다. 양 정상이 관람한 전통공연 '학연화대무'는 국조(國鳥)가 있을 정도로 새를 좋아하는 UAE의 문화와 관습을 존중하고 공감하는 의미에서 준비되었다. 공연을 관람한 후 양 정상은 친밀하고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차담을 나눴다.


▲ 5월 29일 윤석열 대통령은 청와대 영빈관에서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흐얀(Mohamed bin Zayed Al Nahyan)」 아랍에미리트연합국(UAE) 대통령과 국빈오찬을 함께했다. 사진=대통령실


양 정상은 창덕궁에서 차담을 마친 후 청와대 만찬장으로 이동하여 친교 만찬을 하며 양국 간 우애와 협력을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윤 대통령은 모하메드 대통령이 UAE 정상 최초로 국빈 방한한 것을 환영하고, 이번 방한을 통해 양국의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더욱 발전시켜 나가자고 했다. 모하메드 대통령은 윤 대통령 내외의 환대에 사의를 표하고, 방한 일정과 성과에 대한 기대감을 표했다.


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강경호이야기 = 7월 끝자락, 코끝 스치는 토마토의 향
  •  기사 이미지 Story of KANG GYEONGHO = 자장 곱빼기 한 그릇
  •  기사 이미지 강경호이야기 = 잠시 쉬었다 가렴
최근 1달간, 많이 본 기사더보기
사월 독서회, 6월 독서 모임 '열하일기의 숨겨진 비밀을 찾다' 하윤수 교육감, 부산시학교학부모회총연합회 발대식 참석 부산시, 금정구 남산동에 1인가구 안전복합타운 1호 조성 2024 부산모빌리티쇼 개최 ... 27일~7월 7일, 벡스코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