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11-22 17:59:14
기사수정

▲ 뉴스부산포토=추위가 시작된다는 소설(小雪), 저녁 무렵 해운대 모습이다. 붉게 탄 석양 노을이 또 하루를 마감하고 있다. 해변을 거니는 3인의 모습이 정겹다. 최철주 기자


뉴스부산포토=추위가 시작된다는 소설(小雪), 저녁 무렵 해운대 모습이다. 붉게 탄 석양 노을이 또 하루를 마감하고 있다. 해변을 거니는 3인의 모습이 정겹다.





▲ 뉴스부산포토=11월 22일 소설(小雪), 저녁 무렵 해운대. 최철주



뉴스부산포토

최철주 기자 gw1manwha@daum.net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감자탕=1러시아총영사축사
@블랙마리오-최철주-뉴스부산배너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